합동 >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
예장합동, 신임 총회장 이승희 목사, 부총회장에 김종준 목사
이승희 총회장 취임사 약속 바로 이행 ‘효율적 회무 진행’ 호평
통합기독공보 (716)

 

▲ 신임총회장 이승희 목사, 신임 부총회장 김종준 목사 선출     © 통합기독공보

  

103회 예장합동총회가 변화하라-희망으로 민족의 희망으로라는 주제로 대구 반야월교회(이승희 목사)에서 910일 개최됐다.

 

45일의 일정으로 진행되는 예장합동총회는 첫째 날 임원선거를 통해 총회장에 이승희 목사(반야월교회), 부총회장에 김종준 목사(꽃동산교회)를 선출했다.

 

경선으로 이뤄진 부총회장 선거에는 총 1431표 중 김종준 목사가 720표를 얻어 당선됐으며 민찬기 목사가 461, 강태구 목사가 259표를 얻었다.

 

신임총회장 이승희 목사는 선진 총회를 외쳐왔던 만큼 취임사를 통해 현실적이고 생산적인 회무를 진행할 것을 약속했다.

 

실제로 총회 첫째 날 이승희 신임총회장은 회무를 진행하는 과정에서 시간을 적절히 안배하고 조율하며 빠르게 안건을 처리하는 등 과거와 차별화된 회무 진행에 총대들의 높은 평가가 나오고 있다.

 

취임사에서 또 이승희 목사는 소위 말하는 작전총회를 차단해 총회를 공의로 이끌 것, 상비부가 중심조직이 되는 총회를 만들 것등을 약속했다.

[기자회견 이승희 목사]

 

부총회장에 당선된 김종준 목사도 감사인사를 전하며 총회다운 총회를 만드는데 총회장을 도와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.

[기자회견 김종준 목사]

 

한편 이날 신임 임원에는 장로부총회장에 강의창 장로가, 서기에 김종혁 목사, 부서기에 정창수 목사, 회록서기에 진용훈 목사, 부회록서기에 박재신 목사, 회계에 이대봉 장로, 부회계에 이영구 장로가 각각 선출됐다.

 


 
기사입력: 2018/09/11 [01:23]  최종편집: ⓒ lawnchurch
 
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
내용
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,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.